조회 수 3040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느 서민의 살림살이

 

그의 거실 한 귀퉁이에는

반 고호의 시체

한 점이 걸려있다

 

그의 서재에는

성서를 비롯하여

온갖 시체들로 책장이 빼곡하다.

 

그는 지금

스피커에서 흘러나오는

<운명>의 시체를 들으며

 

시체로 가득한 머리에

시체 하나를 더 채운다.

 

2013.12.12.(25,290)

 

   
  • ?
    박우행 2014.12.09 07:21
    過猶不及 !
  • ?
    하루 2014.12.10 03:28
    ㅎㅎ 민항식 선생님!
    온라인에서나마 이렇게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제 부엌엔 나무시체가 제 등짝을 따땃하게 해 주고 있습니다.
    시체도 나름 역할이 있는 듯 하옵니다. 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0 눈 한번 감으니 민항식 2015.01.12 1266
459 엄마와 아기 민항식 2015.01.06 1481
458 유영모와 화이트헤드(클레어몬트 강연 내용 자체번역) 3 박영찬 2014.12.31 3174
457 감응(感應) 민항식 2014.12.31 1316
456 어느봄날의일 민항식 2014.12.22 1575
455 클레어 몬트 대학원에서의 다석사상소개..유기종 교수 관리자 2014.12.18 1829
454 다석 유영모의 사교회통(四敎會通) 사상과 화이트헤드의 넥서스 개념에 관련해서-유기종 교수 (미국 클레어몬트 신학대학원에서) file 관리자 2014.12.18 2225
453 동갑내기 민항식 2014.12.14 1537
» 어느 서민의 살림살이 2 민항식 2014.12.07 3040
451 조도(鳥道) 민항식 2014.11.30 1942
450 그림자 민항식 2014.11.22 2001
449 여타(餘他) 1 민항식 2014.11.16 2674
448 여생(餘生) 3 민항식 2014.11.16 2243
447 여생(餘生) 2 민항식 2014.11.16 2143
446 여생(餘生) 1 민항식 2014.11.16 2138
445 빅뱅 관리자 2014.11.10 2615
444 안나푸르나의 달밤 민항식 2014.11.03 3036
443 영원한 생명의 깨달음에 붙여 민항식 2014.10.27 3007
442 빈석님 고맙습니다. 민항식 2014.10.27 2749
441 영원한 생명의 깨달음-허순중(다석사상연구회원) 관리자 2014.10.27 294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