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02.24 20:04

회의 ??????

조회 수 559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나의 회의
저는 어머님 덕에 모태 신앙, 가마니 깐데서 무릎끓고 예배드린 던 어린시절
그러나 사춘기 이후 부터 타락한 인간. 음욕에서 벗어 날 수 없는 57세
죽을 때까지 그 업보에서 벗어 날 수 없다고 보고, 거기다 도둑질 하는 버룻
.나아가 불평, 불만, 원망의 늪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내.

저는 고 1때 백납이 생겨,  평생 이 피부병의 노예는 아니지만. 한 때 무척 괴로웠고
지금은 나이 탓인지 , 하늘님의 은총 인지 , 저 자신이 마음을 다스리며 살아갑니다.

나 보다 더 불행하고, 나 보다 더 아픔의 세계에서 살아가는 분들이 많다는 것.
이것이 나의 위로가 된다면 이것 또한 죄를 짓는 것이 아닙니까?

하늘의 뜻, 과학으로 밝혀지는 일들, 그리고 아직도 밝힐 수 없는 수 많은 난제 들

저는 다석 사상에 있어서 현실과 동떨어진 이야기 그러면서도 존경심이 우러 나오는 그 놀라운 실천력 나아가 귀감이 되는 모범.

현실에 살아가는 속세의 인간들 , 탐, 진, 치에 허덕이면서 이것이 아닌데 하면서
또 회의를 느끼고
내는 어찌해야 그 고귀한 분들의 중생의 삶 , 거듭나는 삶을
남은 인생에서 느끼고 살아 갈 수 있을 까? ?????

같은 생각을 조금 이나마 같이 할 수 분들과 대화를 한다면 마음의 위안을 얻을 수  있는데 , 그러면서도 , 어차피 인생이란 혼자 살다 가는 것이야 , 모든 문제는
스스로 괴로워 하면서 , 하늘님과 이야기 하는 것이야
이런 넉두리 속에서 살아가는 속세의 사람 입니다.

다석 사상 , 나의 남은 생애에 좋은 생각의 밑거름이 된다면 그 보다 좋을 것이 없을 턴데

어쩌다 회의 하면서 하늘 나라는 먹고 먹히며 살아가는 그런 세상도 아니고
금 면류관, 은면류관 식의 하늘나라도 아니라는 마음으로
사람으로서 사람답게 산다는 것이 무엇인지 회의를 느끼면서

나 누릴 것 다 누리면서 , 진리니 , 철학이니 하는 그런 천재들의 이야기
이런 이야기는 싫다,

예수님이 말씀 하시기를 너가 계명을 다 지켰다고 하는데 , 네 모든 소유를
어려운 사람에게 다 주고 나를 따르라.
이 말에 슬퍼하며 떠나 갔다 하는 말씀.

속세에 사는 우리로서는 지킬 수 없는 엄청난 마음의 아픔.

이런 생각 , 저런 생각 , 이것이 꼬리를 무는 회의 ??????????

다석 류영모 선생님 처럼 , 확고한 철학, 신념에서, 신앙에서 살아가시는 분들이
참 부럽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7 후덕厚德 정성국 2007.07.08 6697
» 회의 ?????? 차태영 2007.02.24 5592
555 화요 강의 휴강 안내. 박영찬 2015.09.23 791
554 홈피오픈 축하 1 송용선 2004.04.29 16872
553 홈페이지 추가안(1) 송용선 2004.05.09 11599
552 홀로있기, 혼자 지켜봄인가...? 이풀잎 2005.06.15 6019
551 홀로 깨어있기 그것이든가.... 좋은책나눔 2005.07.14 5801
550 헛삶,헛수고 수복 2017.06.04 202
549 헐, 표고목 대박! 1 박우행 2013.02.26 11632
548 허순중 언님께 file 관리자 2014.03.23 5039
547 허공(1) 민항식 2006.01.17 5818
546 행복의 이름으로.. 하루 2011.01.01 16099
545 햇빛속으로... 나효임 2006.03.15 5680
544 한일철학포럼 유영모 함석헌..문화일보 7월 23일 관리자 2009.08.11 12160
543 한일철학자포럼 -유영모 함석헌관련 언론자료.. 관리자 2009.08.11 12114
542 한웋님은 민항식 2015.10.04 719
541 한웋님 file 박영찬 2016.04.22 533
540 한울님 file 박영찬 2016.01.19 1249
539 한아님 1 file 박영찬 2015.09.25 739
538 한라산등반 단체사진2입니다. 성낙희 2005.03.27 587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