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조회 수 2736 추천 수 0 2008.04.03 09:51:15
운영자 *.197.172.247
솟날 나이

 

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박영호

인생살이가 무엇이냐고 묻는다면은

살몸(肉身)으로 태어나 몸살앓이지

몸에 살(矢)이 박히듯이 아프다 몸살인데

예수의 몸에는 몸살이 박히는 몸살이었지

아이 아파 못살겠네 힘들어 못살겠네라

아이 괴로워 못살겠네 고달퍼 못살겠다고

엉터리 엄살일랑 그만 집어치워 버리고

몸뚱이와 죽기로 맞붙어 끝장을 내보리라

몸살 앓이 그만하고 영생의 얼나로 솟나리

 

인생살이가 무엇이냐고 묻는다면은

살몸(肉身)으로 태어나 몸살 앓이지

몸에 살(矢)이 박히듯이 아프다 몸살인데

간디의 몸에는 총알이 박히는 몸살이었지

아이 분해 못살겠네 원통해 못살겠네라

아이 속상해 못살겠네 창피해 못살겠네라고

엉터리 엄살일랑 그만 집어치워 버리고

누에나방 고치뚫어 어렵게 살아나오듯이

몸살앓이 그만하고 영생의 얼나로 솟나리

(2008.3.28)

 

   
엮인글 :

김진웅

2008.04.04 19:34:16
*.146.76.143

위 글 중 '몸에 살(失)이 박히듯이..'에서
'失'는 화살 시(矢)자의 잘못 표기인 듯..

운영자

2008.04.05 03:58:06
*.197.172.247

잘 계시지요? 지적하신 내용이 맞는것 같습니다.제가 적으면서도 좀 이상하다 생각을 했습니다.
좋은것 지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그리고 다석선생님이 하셨다는 체조 잘 보았습니다.
적당한 시간에 제가 참조좀 하겠습니다..그럼 농번기에 수고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 아버지 부르며 떠나리 운영자 2008-04-07 2231
» 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2] 운영자 2008-04-03 2736
54 월전 미술관을 찾아 운영자 2008-04-03 2466
53 이 마음 뚫어주소서 [1] 운영자 2008-03-26 2505
52 우리는 가엾은 이들 운영자 2008-03-26 2362
51 이천시립 월전미술관을 찾아 운영자 2008-03-14 2349
50 수덕사를 찾아가-박영호 운영자 2008-03-05 2160
49 내 이름을 아시나요-박영호 운영자 2008-02-27 2458
48 여기를 떠나리-박영호 운영자 2008-02-18 2371
47 가장 복된 삶-박영호 운영자 2008-02-13 1980
46 조히 살기 조히 죽기 - 박영호 운영자 2008-02-08 2190
45 눈 나라 - 박영호 운영자 2008-02-08 2308
44 이야기-박영호 김병규 2008-01-21 2163
43 하느님 뜻대로-박영호 김병규 2008-01-08 1955
42 때 바꿔 생각하기(易時思之) 김병규 2007-12-17 2100
41 올해도 저무는데.. [1] 김병규 2007-11-29 1980
40 나라 김병규 2007-11-21 1684
39 이웃사랑 김병규 2007-11-07 1839
38 죽도록 참고 견디어야.. 김병규 2007-11-05 1868
37 죽음-박영호 김병규 2007-11-05 18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