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조회 수 2736 추천 수 0 2008.04.03 09:51:15
운영자 *.197.172.247
솟날 나이

 

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박영호

인생살이가 무엇이냐고 묻는다면은

살몸(肉身)으로 태어나 몸살앓이지

몸에 살(矢)이 박히듯이 아프다 몸살인데

예수의 몸에는 몸살이 박히는 몸살이었지

아이 아파 못살겠네 힘들어 못살겠네라

아이 괴로워 못살겠네 고달퍼 못살겠다고

엉터리 엄살일랑 그만 집어치워 버리고

몸뚱이와 죽기로 맞붙어 끝장을 내보리라

몸살 앓이 그만하고 영생의 얼나로 솟나리

 

인생살이가 무엇이냐고 묻는다면은

살몸(肉身)으로 태어나 몸살 앓이지

몸에 살(矢)이 박히듯이 아프다 몸살인데

간디의 몸에는 총알이 박히는 몸살이었지

아이 분해 못살겠네 원통해 못살겠네라

아이 속상해 못살겠네 창피해 못살겠네라고

엉터리 엄살일랑 그만 집어치워 버리고

누에나방 고치뚫어 어렵게 살아나오듯이

몸살앓이 그만하고 영생의 얼나로 솟나리

(2008.3.28)

 

   
엮인글 :

김진웅

2008.04.04 19:34:16
*.146.76.143

위 글 중 '몸에 살(失)이 박히듯이..'에서
'失'는 화살 시(矢)자의 잘못 표기인 듯..

운영자

2008.04.05 03:58:06
*.197.172.247

잘 계시지요? 지적하신 내용이 맞는것 같습니다.제가 적으면서도 좀 이상하다 생각을 했습니다.
좋은것 지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그리고 다석선생님이 하셨다는 체조 잘 보았습니다.
적당한 시간에 제가 참조좀 하겠습니다..그럼 농번기에 수고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16 이 망할놈아! 관리자 2012-01-29 1599
215 한웋 사랑 관리자 2012-01-24 1553
214 죽음을 찬미한다. 관리자 2012-01-24 1543
213 죽음을 찬미하다 관리자 2011-12-18 1623
212 좁은문 관리자 2011-11-26 1537
211 얼나찬미 관리자 2011-10-25 1545
210 이가 절로 빠졌네(落齒吟) 관리자 2011-09-27 1593
209 청소하기 [2] 관리자 2011-09-27 1583
208 금빛자라뫼에 올라 관리자 2011-09-27 1614
207 청소하기 관리자 2011-09-27 1578
206 밴댕이 회 관리자 2011-07-28 1618
205 관리자 2011-07-17 1551
204 반가운 길벗 관리자 2011-06-20 1555
203 외홀(孤獨) 관리자 2011-06-20 1647
202 우리의 얼벗(靈友) 정양모 관리자 2011-06-20 1599
201 어질고 슬기론 지순혜(池純惠) 관리자 2011-06-20 1715
200 반가운 길벗 [1] 관리자 2011-06-03 1634
199 삶이란 수수께끼 관리자 2011-05-30 1614
198 통일동산에 올라 [1] 관리자 2011-05-20 1679
197 줍고 쓸고 닦자 관리자 2011-05-20 169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