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조회 수 2736 추천 수 0 2008.04.03 09:51:15
운영자 *.197.172.247
솟날 나이

 

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박영호

인생살이가 무엇이냐고 묻는다면은

살몸(肉身)으로 태어나 몸살앓이지

몸에 살(矢)이 박히듯이 아프다 몸살인데

예수의 몸에는 몸살이 박히는 몸살이었지

아이 아파 못살겠네 힘들어 못살겠네라

아이 괴로워 못살겠네 고달퍼 못살겠다고

엉터리 엄살일랑 그만 집어치워 버리고

몸뚱이와 죽기로 맞붙어 끝장을 내보리라

몸살 앓이 그만하고 영생의 얼나로 솟나리

 

인생살이가 무엇이냐고 묻는다면은

살몸(肉身)으로 태어나 몸살 앓이지

몸에 살(矢)이 박히듯이 아프다 몸살인데

간디의 몸에는 총알이 박히는 몸살이었지

아이 분해 못살겠네 원통해 못살겠네라

아이 속상해 못살겠네 창피해 못살겠네라고

엉터리 엄살일랑 그만 집어치워 버리고

누에나방 고치뚫어 어렵게 살아나오듯이

몸살앓이 그만하고 영생의 얼나로 솟나리

(2008.3.28)

 

   
엮인글 :

김진웅

2008.04.04 19:34:16
*.146.76.143

위 글 중 '몸에 살(失)이 박히듯이..'에서
'失'는 화살 시(矢)자의 잘못 표기인 듯..

운영자

2008.04.05 03:58:06
*.197.172.247

잘 계시지요? 지적하신 내용이 맞는것 같습니다.제가 적으면서도 좀 이상하다 생각을 했습니다.
좋은것 지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그리고 다석선생님이 하셨다는 체조 잘 보았습니다.
적당한 시간에 제가 참조좀 하겠습니다..그럼 농번기에 수고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96 잘 마치곺아 관리자 2009-02-25 2745
» 몸살 앓이 그만 얼나로 솟나리 [2] 운영자 2008-04-03 2736
194 천년 숲길을 걷자 관리자 2009-06-18 2728
193 님만이 드러내소서 관리자 2009-08-05 2720
192 죽어서 뭣이 될고? 관리자 2009-04-08 2695
191 산에 오른다...박영호 운영자 2006-10-23 2695
190 박영호 선생님 신동아 (2005.07)인터뷰기사내용 file 운영자 2005-07-29 2683
189 길상사 뜰안을 거닐며 운영자 2008-04-16 2677
188 죽도록 참자 [1] 관리자 2009-09-17 2666
187 하느님의 뜻이 나의 뜻 되기만을 관리자 2009-08-05 2663
186 file 관리자 2009-05-14 2662
185 떠나가자 관리자 2009-04-23 2655
184 별샘(星泉) 스승님 file 관리자 2009-11-18 2641
183 그 뒤를 보라 file 관리자 2008-12-12 2637
182 내 눈에 눈물 관리자 2009-06-03 2625
181 눈 물 운영자 2007-03-07 2619
180 하느님과 눈맞추기 관리자 2008-12-21 2609
179 님 찾아 삼만날 운영자 2008-05-15 2609
178 이 뭣고! 관리자 2009-07-01 2602
177 셋잘날 맞는 노영순 목사 관리자 2009-04-12 259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