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쁨이어라

조회 수 2839 추천 수 0 2009.03.18 10:34:34
관리자 *.197.180.225

 

 

              기쁨이어라

                                        박영호

삶이란 어렵기가

사막위를 걸어가듯 지치어 고달프고

가시밭을 걸어가듯 상처나 아프고

늪길을 걸어가듯 빠지어 꼼짝 못해

 

삶이란 허무하기가

물방울 꺼지듯 꺼져버리니 헛되고

그림자처럼 사라지니 헛본듯

꿈처럼 없어지니 싱겁기만

 

어렵거든 허무하지나 말든지

허무하거든 어렵지나 말든지

아무것도 아니면 나지나 말든지

 

너무도 분통하여 잠못 이루고

너무도 답답하여 말조차 안나오고

너무도 억울하여 눈물조차 말랐다

 

함부러 놀아버릴까

못되게 굴어볼까

스스로 죽어 버릴까

 

어찌할 바 몰라서

모든 걸 놓아 버리고서

몽땅 맡겨버렸다

 

생명의 임자이신 하느님께서

닥아오시고 잡아주시고 안아주시며

이날 이 때가 오기를 기다렸다

 

거짓나인 몸나에 붙잡히지 말라고

일부러 그렇게 하였으니 잘 견디었다

기쁨 사랑 평화의 영원한 생명을 받아라

 

짐승의 나 버리고 하느님 아들되니

하느님 생각할 수 있어 기쁨이요

하느님 사랑할 수 있어 즐거움이요

하느님 받들 수 있어 영광이어라

                        (2009.3.1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16 南海 윤우정--박영호 김병규 2006-11-18 2988
215 미리 채비하자 관리자 2008-10-23 2964
214 유성 - 박 영호 운영자 2007-02-26 2944
213 없을 때 잘해 관리자 2009-01-02 2924
212 신을 벗으라(출애굽 3:5) - 박 영호 운영자 2007-02-26 2922
211 시간 죽이기라니 관리자 2008-11-12 2919
210 목사 림낙경 운영자 2008-05-25 2916
209 인삼(人蔘)먹기 file 관리자 2009-05-20 2894
208 설악산에 오르니 관리자 2009-03-04 2877
207 방귀소리 운영자 2007-03-19 2877
206 재미 아닌 의미로 file 관리자 2008-09-17 2875
205 깨달음 file 관리자 2009-02-18 2874
204 앓는 길벗에게.. file 관리자 2008-11-19 2864
203 싫어지지 않는 님 file 관리자 2008-11-28 2860
202 겨울 나목(裸木)--박영호 운영자 2007-01-02 2853
201 나의 기도 - 박 영호 운영자 2007-02-26 2849
» 기쁨이어라 file 관리자 2009-03-18 2839
199 하느님의 사랑을 느끼며 산다. 관리자 2008-08-12 2825
198 가온지킴(침묵) file 관리자 2009-02-04 2770
197 사이를 올바르게 두자 관리자 2008-10-30 27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