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조회 수 3065 추천 수 0 2008.11.10 09:43:35
관리자 *.197.184.158

 

가 을

 

                                                  박영호

 

자연의 풀 나무들 가을을 맞았구나

인생인 나는 또한 가을을 맞이했다

단풍 보러 억새구경 간다 야단인데

내 머리 위에 단풍 억새 보려고도 안해

 

잎새가 떨어지듯 머리칼 잇발빠져

눈 어두어 귀멀어 기력마져 떨어져

간다고 가을인데 어서 갈길 떠나자 

세상살이 꿈꿈이였거니 살며시 가자

 

버릴 것은 아낌없이 다 버리고 가자

줄 것은 남김없이 몽땅 다 주고 가자

마지막 이몸 훌떡 벗어 못치우고가 미안

감옥 수의 벗어버릴  때 이같이 시원하리

 

하느님 사랑하련 한조각 붉은 마음

풀 나무 씨앗 남기듯 남기고 떠나리 

철새처럼 뒤돌아 보지 않고 떠나리라

하느님 아버지 기다리시다 반기시리

           (2008.11.3)

 

   
엮인글 :

장혜은

2008.11.18 11:51:46
*.253.98.18

선생님! 날씨가 추워졌는데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하느님 품안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36 꿈에서 뵌 스승님(류영모) 관리자 2008-09-04 3396
235 무월산장에서 관리자 2008-09-04 3358
234 제나를 깨트리는 날(破私日) file 관리자 2008-09-17 3343
233 맘 (金剛心) file 관리자 2008-10-15 3331
232 四聖諦 , 八正道-2004-06-08 강의 내용입니다, [1] 운영자 2004-06-09 3314
231 인생 고별의 인사말씀 관리자 2014-03-18 3262
230 참아야 한다. file [1] 관리자 2009-04-01 3219
229 나의 이력서-서영훈 김병규 2004-05-21 3204
228 솟나자(메타노에오μετανοεω.회개하다) 관리자 2009-05-27 3199
227 담바고 관리자 2008-09-11 3176
226 마침내 관리자 2008-08-12 3095
225 눈에 뵈는게 없나?(眼下無人) [1] 관리자 2009-10-09 3079
224 얼사랑 file 관리자 2009-03-21 3079
223 이 새벽에 관리자 2008-08-12 3070
222 2004-06-15 김병규 2004-06-16 3070
» 가을 [1] 관리자 2008-11-10 3065
220 好學 관리자 2009-07-01 3029
219 밝아오는 새벽 - 박영호 file 운영자 2006-01-02 3029
218 깝살리지 말자 관리자 2008-10-23 3011
217 예수의 골방기도 - 박영호 운영자 2007-02-26 299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