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귀소리

조회 수 2362 추천 수 0 2010.03.20 20:30:32

 

방귀소리

                                                                박영호

 사람은 누구나 뭘 먹고는 찌를 눈다

먹고 내는 일은 내가 나서 죽는 걸 일러줘

최후의 심판은 없지만 이 심판은 인정해

머지 않아 먹고 싸는 이 짐승노릇에서 자유

먹고 누는 과정에서 또 한가지 성가신 일

소리 쑥스럽고 냄새 고약한 방귀라

기도한 뒤에 마음이 시원한대야 비기리만

방귀 내보내고 난뒤 시원키는 그만이라

 

싫든 좋든 하루에 열두 번 이상 방귀 나와

무슬림이 종소리 따라서 메카 향해 절하듯

제 방귀 소리 신호삼아 하느님께 기도하기로

줄곧 하느님을 생각하며 그 뜻을 좇아야지만

세상살림에 골몰하느라 잊어 버렸을 때

제 방귀소리 듣고는 소스라치며 하느님 생각

하느님  계심을 잊지 않는 게 기도요 예배라

이렇게 되면 방귀소리가 거룩한 소리 되리

 

(2010.3.15)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6 세상아 그동안 고마웠다. 관리자 2010-08-02 1818
175 삶의 향기 관리자 2010-08-02 1753
174 이 못난이가 웁니다. 관리자 2010-07-27 1857
173 거룩한 침묵의 소리 관리자 2010-07-27 1772
172 好學하는 구자홍회장 내외 관리자 2010-06-27 2062
171 막사랑 관리자 2010-06-21 1724
170 말과 글 관리자 2010-06-21 2130
169 얼굴을 봐야 정이 든다고 관리자 2010-06-21 2096
168 삶이란 관리자 2010-06-21 1724
167 죽음은 기쁨 관리자 2010-06-21 1817
166 숨지면서 부를 님 관리자 2010-05-24 2167
165 히말라야 최고봉 14좌를 오른 오은선 관리자 2010-05-15 2345
164 짐승 짓은 미워해야 관리자 2010-05-15 1923
163 죽음 관리자 2010-05-02 1843
162 생명나무의 열매를 따먹자 관리자 2010-05-02 2163
161 참나인 하느님을 찾아야 관리자 2010-04-20 1906
160 손대지 말자 관리자 2010-04-20 2237
159 길벗과 절두산에 올라 관리자 2010-04-20 2248
» 방귀소리 관리자 2010-03-20 2362
157 狹小靈門 관리자 2010-03-20 236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