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2.02 08:59

問崇德辨惑

조회 수 768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子張(자장): 자장이

問崇德辨惑(문숭덕변혹)한 대: 덕을 높이고 의혹을 분별할 것을 물으니

子曰主忠信(자왈주충신)하며: 공자 말씀하시기를, “충과 신을 주로 하여

徙義(사의): 의에 옮기는 것이

崇德也(숭덕야)니라: 덕을 높이는 것이다.”고 하셨다.

愛之(애지): 사랑하면

欲其生(욕기생)하고: 살고자 하고

惡之(오): 싫으면

欲其死(욕기사)하나니: 죽고자 하니

旣欲其生(기욕기생)이요: 이미 살고자 하고

又欲其死(우욕기사): 또 죽고자 하면

是惑也(시혹야): 이것이 미혹한 것이니

誠不以富(성불이부): 진실로 부유함으로 하지 못하니

亦祇以異(역기이이)니라: 또한 다만 달리함으로써 한다

[논어 안연]

 

齊景公(제경공): 제나라의 경공이

有馬千駟(유마천사)하되 : 말 천 사가 있었으나

死之日(사지일): 죽는 날에

民無德而稱焉(민무덕이칭언)이요 : 백성이 덕을 일컬음이 없었고

伯夷叔齊(백이숙제): 백이와 숙제는

餓于首陽之下(아우수양지하)하되 : 수양산 아래에서 굶주려 죽었으나

民到于今稱之(민도우금칭지)하나니라 : 백성이 이제까지 일컫는다.

[논어 계씨]

(1957.9.04)


注) 해석은 일지의 내용이 아니고 게시자가 붙인 내용입니다.

     

 

   
?
  • ?
    박우행 2016.02.02 20:50
    惡之에서 악을 미워할 오로 읽어야 합니다. 駟는 네 마리 말이 끄는 수레를 말합니다. 그러므로 말 사천 마리로 해석해야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2 이신사순(履信思順) 박영찬 2016.06.28 839
281 인망인망(人望人妄) 박영찬 2016.06.23 596
280 사자기분(四自己分) 박영찬 2016.06.17 623
279 십자가상칠언서 박영찬 2016.05.16 578
278 정신절사 박영찬 2016.05.12 572
277 곡신불사 박영찬 2016.04.15 643
276 春夜宴 桃李園序 - 李白 박영찬 2016.04.05 890
275 아가폐 박영찬 2016.03.24 553
274 대보잠 - 장온고 박영찬 2016.03.18 902
273 생사 박영찬 2016.03.08 556
272 言行(언행) 박영찬 2016.02.23 809
» 問崇德辨惑 1 박영찬 2016.02.02 768
270 人子(인자)大我無我一... 1 박영찬 2016.01.20 597
269 욥 34장14. 그가 만일 ... 박영찬 2016.01.11 573
268 늘 삶은 곧 오직 하나... 박영찬 2015.12.23 559
267 하늘 계신 아바 계 이... 박영찬 2015.12.16 638
266 元亯利貞 天道之常 박영찬 2015.12.07 610
265 맨듬 과 지음 박영찬 2015.11.27 606
264 하고 되게 박영찬 2015.11.11 568
263 恭而 無禮則勞 1 박영찬 2015.11.05 75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
XE Login